커뮤니티

경기 프리뷰Community

준결승~결승 프리뷰 경기 프리뷰

관리자 (law**)
클럽정보
2015.08.18 21:17
  • 조회 543
  • 하이파이브 0

7월에 개막한 대회가 어느덧 마지막 주가 되었습니다.

 

지난 주에 저의 짧은 식견으로 예상도 하고 프리뷰도 남겼었는데 일단 결과는 거의 못 맞추고 말았습니다.

 

그러니 이번 주 준결~결승을 감히 어찌 프리뷰할지 걱정이 앞섰지만 일단 한 경기도 안빼놓고 본 입장에서

 

정리해보겠습니다.

 

 

[ PLG 1904 : 금강 ]

 

지난 주 금강의 4강 진출은 어느정도 예상한 바였지만 사실 PLG의 트위스터전 완승은 너무도 놀라웠습니다.

 

하여 이번주도 어떤 놀라운 일들이 펼쳐질 지 궁금합니다.

 

일단 수비는 기본적으로 8강 이상의 팀들은 모두 강하고 탄탄했기에 특별히 논할 수 없다고 보여집니다.

 

이런 가운데 제가 본 금강의 힘은 전승훈-전승오-변대수-엄태훈 선수 등이 이끄는 타선을 바탕으로 120대

 

중반의 묵직한 직구를 뿌려대는 투수진이 뒤를 받치는 형태로 보여집니다. 

 

이에 반해 PLG는 데드라인-트위스터의 강타선을 봉쇄한 투수진이 앞에서 끌고 한선희-윤승규타자가 뒤를 받

 

치는 형태가 아닌가 보여집니다.

 

하지만 승부처는 당연한 얘기겠지만 수비와 주루플레이가 아닐까 싶습니다.

 

서로 아웃카운트 하나를 늘리기가 만만치 않은 상태에서 실책이 나온다면 장타를 맞은 것 이상의 데미지가

 

쌓이지 않을까 싶습니다. 

 

 

[ 오지투어 : 쏘쿨 ]

 

대회 시작할 때 부터 강력한 우승후보로 꼽히던 두 팀이 결승문턱에서 만났습니다.

 

오지투어는 특공대팀과 호시탐탐이라는 강적들과의 쉽지않은 승부를 이겨내며 4강까지 와있고 쏘쿨은

 

특별히 고전하는 경기 없이 무난하게 4강까지 왔다는 차이점이 눈에 띕니다.

 

쏘쿨은 전준수-원석윤-진경준-김용주-김만철 타자 등 언제든 한방을 터뜨릴 수 있는 타자들이 즐비하다는

 

점과 투수력, 수비력 모두 약점이 보이지 않는 점이 매우 큰 강점인 팀입니다.

 

 

오지는 발빠른 재간둥이 박명서타자와 거포 안대근 타자의 활약여부가 매우 중요한 팀이기도 하지만 특공

 

대-프렌즈-호시탐탐이라는 강적들을 차례로 넘으며 쌓아온 내공이 큰 자산이 아닐까 생각됩니다.

 

더불어 투수진이 과연 쏘쿨을 상대로 얼마나 선방할 것인지도 승부처가 될 것으로 보입니다.

 

 

이번 주는 세경기 모두 기록에 남기고 싶을 정도의 명승부가 펼쳐지지 않을까 기대합니다.

 

 

아쉬운 점은 이런 명승부를 야남드에서 기록에 남겨주면 좋겠는데 일정이 어떻게 될지 모르겠습니다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하이파이브 0 공감하면 하이파이브 하세요!

댓글 0

등급
답글입력
Top
등급
답글입력

게시글 이동

해당 게시물에 달린 답글도 함께 이동하고
게시물과 동일한 말머리로 변경됩니다.

  • 게시판선택

내 라커룸에 담기

  • 제목 [본문스크랩] 준결승~결승 프리뷰
  • 출처 경기 프리뷰 관리자
  • 출처
  • 덧붙임글
  • 설정정보
  • 공유설정된 게시글을 스크랩을 하여도 그 권한은 유지됩니다.
  • 저작권 침해 게시글은 스크랩한 경우에도 관련 법률에 의해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.
닫기

신고하기

  • 형태 이 제목의 글을 신고합니다.
  • 작성자 원0012
  • 신고자 주형욱

신고사유를 선택하세요. 운영원칙 자세히 보기

  • 허위로 신고를 할 경우, 서비스 이용시 제약을 받을 수 있습니다.
  • 신고내용에 별도의 확인이 필요한 경우, 연락을 드립니다.
닫기
TOP